밥상공동체 연탄은행



키르기스스탄, 카자흐스탄연탄은행

Home > 사업 > 키르기스스탄, 카자흐스탄연탄은행

키르기스스탄, 카자흐스탄은 중앙아시아 최빈국으로 2010년 공공요금의 급격한 인상으로 인해

저소득가정은 겨울철 고질적인 에너지난에 신음하고 있습니다.

서민의 연료인 연탄으로 난방을 해결하고자 하지만 이 또한 가격이 만만치 않아 저소득층이 처한 난방문제는 심각한 상황입니다. 이에 연탄은행에서는 국내 뿐만 아니라 키르기스스탄에 연탄은행을 2011년 10월 12일 설립하여 저소득가정에게 연탄을 무료로 지원하여 추위를 걱정하지 않고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해외에서 나눔의 손길을 전달하고 있습니다.

사업안내

설립지역 키르기스스탄 수도 비슈케크, 카자흐스탄
지원대상 석탄 구입이 어려운 고려인, 저소득가정
지원내용 한국에서 생산되는 연탄 1장의 연소시간은 6시간 정도로 하루 4~5장 정도면 하루를 따뜻하게 보낼 수 있지만, 키르키즈스탄 및 카자흐스탄은 석탄을 그대로 사용하여 겨울을 나기 위해서 가구당 평균 2톤이 필요합니다.
참여안내 - 후원참여정부지원 없이 순수 후원금으로 지원하기에 보내주신 후원금은 석탄구입비와 에너지빈곤층을 위한 나눔에 사용됩니다. - 후원계좌기업 128-057814-01-240 (예금주 : 밥상공동체연탄은행)

키르기스스탄 나눔현황

구분 11~13년 2015년 2016년 2017년 2018년 2019년 합계
지원 280,000장 453톤 430톤 500톤 700톤 610톤 280,000장, 2,693톤
가구 933가구 398가구 430가구 500가구 569가구 556가구 3,386가구

카자흐스탄 나눔현황

구분 - - - 2018년 2019년 2020년 합계
지원 - - - 186톤 195톤 - 381톤
가구 - - - 65가구 91가구 - 156가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