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Home > 소식 > 언론보도
[세계일보] 수협재단, 어업인 가정 연탄 지원 위해 5천만원 기부
작성자 : 관리자 등록일 : 2021-01-16 조회수 : 121

수협재단, 어업인 가정 연탄 지원 위해 5천만원 기부

2021.1.13 / 세계일보 / 지차수 기자

 

임준택 수협재단 이사장(사진 좌측)과 허기복 밥상공동체 복지재단 연탄은행 대표(사진 우측)가 수협재단의 5천만원 기부금 전달 이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수협 제공

수협재단(이사장 임준택)이 12일, 신축년 새해를 맞아 어업인의 따뜻한 겨울나기 지원을 위해 5천만원을 밥상공동체복지재단 연탄은행(대표 허기복)에 기부했다. 이번에 수협재단의 기부금은 연탄 5만5천장 상당으로, 연탄을 사용하는 전국 어업인 352가구에 연탄은행을 통해 연탄이 지원될 예정이다.  기부금 전달식에서 임준택 이사장은 “아직도 연탄으로 난방을 하는 어려운 어업인 가정이 많다”며 “이번 기부금이 고령의 어업인, 독거노인, 저소득 가정 등 소외되고 지원이 필요한 어업인 가정이 따뜻한 겨울을 나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기부 소감을 밝혔다.

 

이에 밥상공동체복지재단 허기복 대표도 “코로나 19와 경기불황의 영향으로 기업의 연탄 후원이 크게 감소해 취약계층에게는 더욱 힘든 계절인 것 같다”며 “오늘 수협재단의 기부금은 연탄을 사용하는 전국 어업인 가구에게 연탄을 약 150장씩 나눠줄 수 있어, 어업인들이 추운 1~2월을 나는데 큰 힘이 될 것 같다”며 감사의 뜻을 밝혔다.